'초등학생 경제교육'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2.11 아이 스스로 세뱃돈 관리하는 경제교육법 3

아이 스스로 세뱃돈 관리하는 경제교육법 3

Real 라이프/Finance 2016.02.11 08:00

 

 

“엄마가 맡아뒀다가 나중에 크면 줄게~”
아이들의 세뱃돈도 한푼 두푼 모이면 적은 돈이 아니죠. ‘맡아 준다’는 명분으로 아이들의 소중한 경제교육 시간을 잃어버리고 계시진 않나요? 이번 설엔 꼬깃꼬깃 모인 아이들 세뱃돈으로 즐겁게 경제를 가르쳐 보도록 하세요! 아이에게 가르치기 좋은 세뱃돈 관리법 알려드릴게요~


 

 

 

 

 경제 규모와 생활 방식이 사람마다 다르기 때문에 딱 집어 경제 교육은 ‘언제’부터 라고 할 수 없어요. 하지만 관련 업계의 전문가들은 ‘초등학교 입학 전 후’를 꼽는 경우가 많답니다. 부모의 손을 벗어나 친구들과 함께 등하교를 하며 군것질이나 준비물을 사야 하는 일이 생기기 때문인데요. 재화의 가치가 어느 때보다 커진 지금,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서라도 경제교육 너무 남의 일로 생각하지 마세요~

 

그렇다면 우리 아이 세뱃돈은 어떻게 쓰면 좋을까요? 부모가 아이의 재정을 일방적으로 ‘알아서’ 관리하면 아이의 입장에서는 돈을 빼앗겼다고 느끼거나, ‘돈’의 가치와 흐름을 알기 힘들어 진답니다. 다음 세가지 팁 가운데 한가지씩 차근차근 시작해 보세요. 

 

 

 

아이를 부자로 키우려면 은행을 놀이터처럼 느끼게 하는 것부터 시작하세요. 아이와 함께 은행을 찾아 아이의 이름으로 된 캐릭터 통장을 만들고 세뱃돈을 입금해 통장 읽는 법을 알려주세요. 내 이름으로 된 통장에 금액이 찍히면 돈이 사라졌다는 느낌도 들지 않고 돈과 이자가 쌓이는 것을 보며 저금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어요. 무분별한 과소비를 예방하기 위해 한 달에 사용할 금액을 상의 해 정해두거나, 사고 싶은 물건을 정해 해당 액수까지 모을 수 있도록 독려 하는 것도 좋아요. 아이가 10000원을 저금할 때 엄마가 1000원을 보태주는 방식으로 저축에 흥미를 붙이게 하는 방법도 있답니다.

 

아이 통장 만들 때 준비물 : 가족관계증명서, 도장, 신분증, 자동이체 통장 등

 

 

 

아이에게 ‘투자’를 가르쳐도 될까? 올바른 투자 가치관을 알려준다면 물론 괜찮아요. 세계적인 부호 워런버핏은 11살에 주식투자를 시작해 지금의 자리에 올랐답니다. 주식을 통해 회사를 운영하는 과정과 돈의 흐름에 대해 배울 수 있어요. 작은 금액으로 아이가 좋아하는 장난감이나 과자 회사 등을 찾아 투자하도록 해보세요. 투자한 금액은 커질 수도, 작아질 수도, 혹은 사라질 수도 있다는 사실을 확고히 한 후 놀이의 개념으로 시작하는 것을 추천 드려요.

주식이 어렵다면!?
많은 사람들이 투자전문가가 대신하는 ‘펀드’를 이용해 투자한다는 사실을 알려주세요. 적은 돈으로 여러 회사에 투자할 수 있고 전문가가 대신 해 준다는 장점도 있어요. 단, 펀드 역시 무조건 적인 이익을 얻을 수는 없다는 점을 확실하게 해두세요.

 

▽▼ 내 아이 부자로 키우고 싶다면, 엄마가 미리미리 준비해주세요~ ▼▽

 

 

 

아이에게 돈보다 우선하는 삶의 가치를 가르쳐 주는 데 기부만한 것이 없죠. 강력 범죄율이 늘어나는 이유 중 하나로 현대인의 ‘공감능력 부족’을 꼽곤 하는데요. 우리 아이에게 지금 손에 있는 만 원짜리 한 장이 누군가에게 일주일의 밥값이 될 수도 있다는 사실을 알려주세요. 외동이라면 외국 어린이와 1:1 후원을 통해 편지를 주고받으며 형제애를 쌓을 수도 있어요. 내가 누리고 있는 것의 감사함을 아는 아이라면 훨씬 좋은 어른으로 자라날 거에요.

 

손자, 손녀에게 세뱃돈 마음껏 주는 할머니 되는 쏠쏠한 tip! ☞ (클릭)

 


설날 보너스에 한껏 들떠있을 우리아이. 저축하고, 투자하고, 기부도 하면서 바르게 쓰는 재미까지 알려준다면 1석 2조가 아닐까요?! REAL LIFE NEVER STOP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