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공청소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3.25 봄맞이 침대 청소법과 매트리스 관리 TIP

봄맞이 침대 청소법과 매트리스 관리 TIP

Real 라이프/Health 2016.03.25 08:30

 

 

봄철만 되면 어김없이 찾아오는 각종 알레르기 증상이 아이의 건강을 위협하죠? 아토피, 미세먼지로 고통스러울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오늘은 봄맞이 청소 ‘매트리스 관리법’에 대해 집중해서 알아보아요~ 

 

 

 

 

비염과 아토피를 유발하는 집 먼지 진드기의 서식지가 바로 매트리스와 침구! 때문에 일주일에 한 번 청소를 해주는 것이 좋으며, 진공청소기는 진드기는 물론 미세 먼지까지 제거할 수 있답니다. 특히 집 먼지 진드기는 충격에 약해 매트리스를 두들기면 약 70%는 줄일 수 있어요! 진공청소기로 먼지를 털어낸 후 햇빛 좋은 날 베란다나 마당에 일광 소독합니다. 침대에 습관적으로 하는 걸레질은 습기를 가중시키므로 좋지 않습니다.

 

 

 

아이가 오줌을 쌌거나 음식물을 흘려 매트리스에 얼룩이 졌다면 즉시 따뜻한 물에 중성세제를 타서 수건에 묻혀 톡톡 두드려 닦습니다. 그런 뒤 햇볕에 말리면 얼룩이 없어지고 살균 소독되어 위생상 큰 문제가 없어요!

 

 

 

침구에 진드기가 있다면 매트리스도 진드기에서 자유로울 수 없답니다. 침구를 세탁할 경우 55~60℃ 이상의 물에 헹구면 진드기를 박멸할 수 있으므로 1주~2주에 한 번 세탁하세요!

 

 

 

 

 

 

매트리스는 보통 3개월에 한 번 좌우를 바꾸고 6개월에 한 번 뒤집어주는 게 좋아요! 오랜 시간 같은 자리에 눕다 보면 스프링에 무리가 가 한쪽으로 기울어질 수 있어요. 정기적으로 매트리스를 회전시키면 스프링의 복원력이 유지돼 매트리스를 오래 사용할 수 있답니다.

 

 

 

인테리어 소품 혹은 공기 정화를 위해 화분을 침대 옆에 두는 경우가 있는데요. 화분으로 인해 벌레와 진드기, 세균을 유발할 수 있답니다. 가능한 침대에서 멀리 두는 게 좋아요!
간혹 매트리스의 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특수 압축 비닐을 벗기지 않는데요. 이는 통풍과 공기 순환이 되지 않아 내장재에 곰팡이가 생기거나 스프링이 녹슬 수 있으므로 비닐 포장은 뜯어내고 사용하세요! 

 

 

 

집 먼지 진드기가 번식하기 좋은 조건은 습도 55% 이상, 온도 25~30℃로 고온다습한 환경입니다. 반면 습도가 너무 낮으면 각종 바이러스에 감염되기 좋은 상태가 되죠. 적정 습도 40~50%를 유지하세요!

 

 

 

섬유탈취제를 사용하기 보다 소독용 알코올을 뿌리면 살균 소독이 됩니다. 섬유탈취제는 균은 죽게 하지만 해충인 집 먼지 진드기 퇴치에는 효과적이지 못해요. 더군다나 섬유탈취제를 뿌리고 완전히 건조하지 않으면 습기 때문에 오히려 역효과가 될 수 있죠. 또한,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침대 위 이불을 치워 매트리스에 밴 땀이 날아갈 수 있도록 합니다.

 

 

 

매트리스를 바닥에 놓으면 쉽게 습기가 생길 수 있어요. 집 먼지 진드기나 곰팡이, 박테리아 서식할 수 있으므로 폐렴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반드시 프레임 위에 얹어서 사용하세요! 매트리스 사용 시, 보호 패드를 깔아두면 음식물을 쏟거나 하는 불상사를 1차적으로 막을 수 있답니다.

 

창문만 열면 들어오는 미세먼지, 어떻게 청소하지?!
미세먼지 청소 TIP ☞ (클릭)

 

 

우리 아이의 건강, 꽃가루, 황사, 미세먼지로부터 지켜줘야 하지 않을까요?
호흡기 질환이나 아토피가 있는 아이라면 특히 봄철 대청소에 신경 써야 합니다. 봄맞이 대청소를 계획하고 계시다면, 올바른 침대 관리와 청소 방법을 참고하세요! REAL LIFE NEVER STOP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