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신경실조증'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1.26 얼음장 같은 손발! 수족냉증으로 확인하는 질병 5

얼음장 같은 손발! 수족냉증으로 확인하는 질병 5

Real 라이프/Health 2016. 1. 26. 08:30



손이 차가운 사람은 마음이 따듯하다던데?! 

하지만 얼음장보다 차가운 손과 발 때문에 서러움을 겪어 본 사람들이라면 수족냉증의 고충을 제대로 알 수 있죠. 누군가와 손을 잡기도 꺼려지고 심하면 고통까지 느껴지는 수족냉증, 대수롭지 않게 넘길 수도 있지만 ‘질병’의 전조증상 일 수도 있다니, 손발 차가운 분들은 모두 여기 주목! 



 


원래 기온이 낮아지면 혈관이 수축하면서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 신체의 말단에 위치한 손과 발이 차가워져요. 하지만 실내에 있거나 기온이 따듯한데도 계속해서 손발이 차갑게 느껴진다면 수족냉증을 의심해 봐야 합니다. 

수족냉증은 호르몬 변화가 심하고 신체 리듬에 변화가 많은 여성에게서 더 많이 나타나는데요, 심해지면 손과 발이 창백하게 변하고 심한 통증까지 동반하게 되요. 평상시에 몸을 따듯하게 하면 호전효과를 볼 수 있지만 ‘질병’의 전조증상일 수도 있으니 주의해서 살펴보세요. 



수족냉증으로 의심해 봐야 할 질병에는 다음과 같은 것이 있답니다. 



갑상선은 우리 몸에서 일어나는 대부분의 호르몬 작용을 조절하는 곳이에요. 갑상선의 기능이 저하되면 피로감이나 변비 등 비교적 간단한 증상(?)에서부터 체중이 갑자기 줄거나 늘어나는 등의 증상도 생길 수 있고, 손발이 차가워 지는 증상 또한 갑상선의 기능 이상으로 나타날 수 있답니다. 


 

 


 



차가운 날씨에 혈관이 수축되면 손과 발이 차가워 질 수 있다고 말씀 드렸는데요, 추위와 상관없이 피가 부족해 수족냉증 현상이 나타날 수도 있어요. 손발이 차가우면서 나른함, 어지러움, 귀가 울리거나 가슴이 두근거리고 숨이 찬 현상, 혹은 앉았다 일어날 때 핑~ 도는 현기증이 느껴진다면 빈혈을 의심해 보세요.

 


 



수족냉증이 심하다면 혈액순환 장애 때문일지도 몰라요. 손발이 차면서 저리거나 두통과 어지럼증이 느껴진다면 혈액순환 장애를 의심할 수 있답니다. 혈액순환 장애는 생리통, 생리불순의 원인이 되기도 하고 심하면 뇌졸중의 원인이 되기도 해요. 혈액순환 장애를 막는 가장 기본인 ‘물 마시기’를 통해 미리 예방하세요! 


무조건 많이 마시면 좋다?!
내게 맞는 하루 물 권장량 계산하기 ☞ (클릭)

 

  



다소 생소한 이름의 레이노병은 추위, 스트레스 등에 혈관이 지나치게 반응해 피부와 피하조직, 근육 등에 위축이 오는 현상을 말해요. 손가락, 발가락, 코, 귀 등 몸의 말단 부분이 파랗거나 붉게 변하고 감각이 없어지거나 쑤시는 등 통증을 유발하기도 하고, 갑갑한 느낌과 두근거림, 바늘로 콕콕 찌르는 느낌이 날 수도 있어요. 심하면 조직이 위축되어 괴사되기도 한답니다. 약물, 수술, 심리요법 등으로 치료가 가능해요.

 




자가면역질환은 면역기능에 이상이 발생해 우리 몸의 면역세포가 스스로 장기나 조직을 공격해 발생하는 질환을 말해요. 악성빈혈, 당뇨병, 류머티즘 관절염, 다발경화증 등이 자가면역질환으로 인해 함께 생길 수 있는 대표적인 질환들인데요. 손발이 차고 위의 질병들이 의심된다면 꼭 전문가의 진단을 받도록 하세요. 


 

겨울이 되면 손발이 차가운 게 당연하다고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여기셨나요?! 단순히 차가운 손발도 몸이 보내는 구조신호의 하나일 수 있으니 꼭꼭 신경 써서 큰 병 피하시길 바랄게요~ REAL LIFE NEVER STOP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